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home   >   교회소개   >   인사말
게시판 내용
세이레 성경통독(요한 1,2,3서)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6-10-28 16:41:25 조회수 91

2016특별_새벽_성경읽기(요한_1,2,3서).hwp

 

요한 1,2,3

 

 

 

개관

 

요한일서

요한이서

요한삼서

주제

신앙생활의 기본으로 돌아가라

적그리스도에

미혹되지 말라

선행을 본받으라

저자 / 수신자

사도요한/교회 공동체

사도요한/택하심을 받은 부녀(교회)

사도효한/가이오

기록연대/장소

주후 90년 이전/에베소

주후 1세기말/에베소

주후 1세기말/에베소

 

- 요한일서 -

 

1. 복음이 이방 여러 나라로 전해지면서 복음을 오해하거나 곡해하는 일들이 생기

    게 되었습니다. 이방 사회가 가지고 있던 전통적인 세계관, 인생관 사고방식에

    의해서 기독교를 해석하면서 기독교 진리를 파괴하는 경우도 생겼고, 또 가감하

    여 기독교의 순수성을 흐리게 하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같은 교회 교인들 중에서도 그럴 듯한 철학적, 윤리적 이단 사상에 물들어 그런

    사상을 반대하는 보수적 정통파와 대립하게 되었고 결국 분열되는 일도 일어나

    게 되었습니다.(요한일서 2:9)

    요한일서에 나타난 이단의 특징은 3가지입니다.

    첫째, 영지주의 사상의 영향으로 예수님의 인성을 인정하지 않습니다.

    둘째, 자기들은 영을 받았기 때문에 죄가 없고 옳은 일만 하기 때문에 구태여

            예수가 필요하지 않다. 영으로 기름부음 받았기 때문에 자기들이야말로

            진정한 그리스도인이다.

    셋째, 자기들은 하나님께로부터 나서 하나님의 씨를 가지고 있는 자로서

            세상을 구원 할 능력이 있는 사람들이다.

            이런 잘못된 가르침의 영향을 받고 있는 성도들을 깨우고 올바른 신앙

            에 서게 하려는 목적으로 요한일서를 기록하게 된 것입니다.

 

2. 내용요약

   1) 생명의 말씀(1:1-4)      

   2) 빛 안에서의 삶(1:5-2:2)

   3) 하나님의 계명을 지킴(2:3-11)

   4) 신자의 새로운 신분과 세상과의 관계(2:12-17)

   5) 적그리스도에 관한 경고(12:18-27) 

   6) 하나님의 자녀의 소망(2:28-3:3)

   7) 하나님의 자녀의 무죄성(3:4-10)

   8) 그리스도인의 표가 되는 형제애(3:11-18)

   9) 확신과 복종(3:19-24)

  10) 진리의 영과 거짓의 영(4:1-6)

  11) 하나님의 사랑과 우리의 사랑(4:7-12)

  12) 신앙과 그리스도인의 사랑(4:13-5:4)

  13) 참된 신앙(5:5-12)

  14) 그리스도인의 확신(5:13-21)

 

- 요한이서 -

 

1. 요한이서는 그 내용이 요한 일서와 매우 흡사합니다. 예수님이 육신을 입고

    오신 하나님의 아들 그리스도임을 부인하는 이단들이 많이 나타났습니다.

    ​그들은 세상을 미혹케 하는 자요 적그리스도입니다.

    ​그러니까 조심해서 그 이단들의 미혹에 현혹되어서는 안됩니다.

    미혹되면 그동안의 신앙생활, 다 수포로 돌아가게 됩니다. 그러니 그런 사람들

    은 집에 받아들이지도 말고 인사도 해서는 안됩니다.

    그런 사람에게 인사를 하는 것은 그 악한 자들의 일에 동참하는 일이 되는 것입

    니다. 적그리스도라는 말이 신약 성경에 4번 사용되었는데 모두 요한이서에

    서 사용되었습니다.

 

- 요한삼서 -

 

1. 요한삼서의 큰 줄거리는 두 사람의 이야기입니다.

    가이오는 전도여행 중에 있는 전도인들을 너그럽게 대접하고 환대해 주었습니

    다. 그런 일은 성도로서 칭찬받을만한 일입니다. 또한 복음을 전하는 일에

    동역자가 되는 일이기 때문에 의미 있고 보람 된 일이기도 합니다.

    디오드레배는 복음 전도인들을 대접하지도 않고 대접하고자 하는 자들을 방해

    하였고 심지어 그들을 교회에서 쫒아내기까지 하였습니다. 교인들을 선동하고

    작당하여 사도요한의 일행에 대해 악평을 하고 그러면서도 교회에서 우두머

    리 노릇을하고자 했습니다.

    교회 내에 그런 문제의 인물이 있어서 혼란을 일으키고 있지만 가이오는

    진리 편에 서서 바른 태도를 취했습니다.

    ​진리 편에 서서 선을 행하는 자는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요, 영생을 얻을 수

    있지'만 진리를 거슬러 악을 행하는 자는 하나님을 보지 못한 자요, 그에게로

    부터 오는 영생을 얻지 못할 자입니.

    ​러므로 그런 악행을 본받지 말고 선행을 본 받으라고 권면하는 것입니다.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2602018년 항존직 선거 안내관리자2018.05.04454
259故목천균 권사 (오진숙 전도사(아가페드림교회)모친, 믿음3 이강동 집사 장모)장례일정관리자2018.04.05200
258故장남섭 집사 (화평4 박명희 집사 남편)장례일정관리자2018.04.03160
257故장도화 권사 (믿음18)장례일정관리자2018.03.27131
256故홍규화 성도 (믿음13 홍문자 권사 부친, 김칠성 집사 장인)장례일정관리자2018.02.27115
255故이장수 성도 (사랑12 이님주 집사 부친, 홍종호 집사 장인)장례일정관리자2018.02.24136
254故이원승 성도 (믿음20 이준영 집사 부친, 이미애A 집사 시부)장례일정관리자2018.02.18106
253故전희춘 성도 (소망11 이명자A 권사 모친, 화평11 이민섭 집사 모친,박경진 집사 시모,소망8 이형섭 집사 모친,성미경 집사 시모)장례일정관리자2018.02.04134
252故설형술 님 (화평11 설남수 집사 부친, 한수정 집사 시부)장례일정관리자2018.02.0284
251故이동춘 집사(사랑14 이상범 집사 부친, 김미현 집사 시부)장례일정관리자2017.12.01115
250故홍순자 성도(믿음7 송은영B 집사 모친, 전현배 성도 장모)장례일정관리자2017.11.2671
249故박종기 목사(믿음17 박우영 집사 부친, 김민경 권사 시부, 박준수A집사 조부)장례일정관리자2017.11.12114
248故이연주 성도(믿음1 문경선 권사 남편)장례일정관리자2017.09.2691
247故김숙자 집사(소망2, 전창호 집사 장모)장례일정관리자2017.06.2980
246故서병혜 성도(믿음20 이준영 집사 모친 이미애 집사 시모)장례일정관리자2017.05.2487
245故이노남 권사(믿음9 박동숙 집사 모친 서영준 집사 장모)장례일정관리자2017.05.13119
244故유정렬 권사(사랑12 이주복 선교사 모친 박찬순 선교사 시모)장례일정관리자2017.05.1072
243신당중앙교회 찬양대 지휘자 초빙첨부파일관리자2017.04.27530
242故김우자 권사(믿음3 이상현 성도, 이상철 성도 모친)장례일정관리자2017.02.0986
241故송화식 성도(믿음8 김선희A 권사 모친)장례일정관리자2017.01.2989





탑버튼